로고

대전시, 지역건설업체 임원과 간담회 개최

재개발 및 재건축사업에 지역 건설업체 참여 확대 건의

김문2 | 기사입력 2021/10/13 [08:58]

대전시, 지역건설업체 임원과 간담회 개최

재개발 및 재건축사업에 지역 건설업체 참여 확대 건의

김문2 | 입력 : 2021/10/13 [08:58]

대전시, 지역건설업체 임원과 간담회 개최


[우리집신문=김문2] 대전시는 12일 지역건설업계 애로 및 건의사항 청취하여 지역건설경기 활성화를 모색하고자 지역건설업체 및 협회 임원과의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간담회는 최근 대전지역의 주택건설사업의 활성화에 따른 지역건설업체 원도급 등 참여 확대 방안과 시정 발전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한 자리였다.

간담회에는 대전시 정해교 도시주택구장, 대한건설협회 대전광역시회 류봉환 사무처장, 대한주택건설협회 대전·세종·충남도회 신수의 사무처장, 지역 대표 건설업체 임원 등 10명이 참석했다.

간담회에 참석한 지역건설업체는 도시정비사업인 재개발 및 재건축사업에 지역 건설업체가 많이 참여할 수 있도록 지원해 달라고 건의했다.

또한 2021년 대전시에서 전국 최초로 본격 시행하고 있는 주택건설사업 통합심의 제도를 통해 기존 9개월이나 소요되던 심의가 46일로 획기적으로 단축된 것에 깊은 감사를 표하기도 했다.

시는 현재 추진하고 있는 드림타운 3천호건설, 베이스볼드림파크 건립, 도시철도2호선 트램건설, 과학기술융합연구센터 조성 등 대형 건설사업의 추진상황 설명과 해당 사업이 계획대로 추진될 수 있도록 지역건설업계의 협조를 요청했다.

대전시 정해교 도시주택국장은 “지역 건설업체의 참여확대를 위한 정책들을 지속적으로 발굴하고 주택건설사업 통합심의를 자치구까지 확대하는 방안도 검토하겠다”고 말하며, “지역건설업체와의 간담회 자리를 자주 만들어 시와 지역건설업계의 소통을 확대하면서, 지역 건설업계의 어려움을 해결하기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이 기사 좋아요
 
광고
광고
많이 본 기사
문화 많이 본 기사